전체차량: 275,975 대     오늘등록: 0 대     오늘판매: 0 대      사이트맵
즐겨찾기  
딜러업무네트워크! 오토딜러 바로가기
오토딜러 매뉴얼
한국중앙자동차매매사업조합연합회 바로가기 이전차량 이전차량
다음차량
커뮤니티
구매가이드 판매가이드 자동차용어 허위매물이란?

자동차뉴스

피아트-크라이슬러, 약 100만대의 차량 배기가스 ′리콜′조치
작성자 :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작성일 : 2019-03-15 14:32:35

크라이슬러 200

[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 피아트·크라이슬러 그룹(이하 FCA)이 북미시장에서 100만대 규모의 리콜조치를 취할 전망이다.

이번 대규모 리콜 조치는 미국시장내 배출가스 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한 FCA의 닷지, 크라이슬러, 지프 6개 모델이 대상이라고 해외 매체들은 일제히 보도했다.

닷지 캘리버

특히 질소산화물(NOx)의 과도한 배출로 인한 문제로 미국내 약 86만3000대와 캐나다 약 10만3000대 등 전체 96만6000대 차량이 촉매시스템 교환 대상이다. 미국 환경보호청(EPA)의 조사에 따르면 "제조사 내부 테스트에서 이러한 문제가 먼저 발견되었으며, FCA에 따르면 자발적 리콜이 선행될시 벌금은 내려지지 않는다"고 밝혔다.

지프 컴패스

닷지의 저니(2011~2016), 어벤저(2011~2014), 캘리버(2011~2012), 크라이슬러 200(2011~2014) 및 지프의 컴패스, 패트리어트(2011~2016) 등이 리콜대상이다. 차량 대수가 많은 만큼 2019년부터 단계적으로 리콜을 실시할 것으로 보인다. EPA는 미국내 관련법을 준수하지 않는 FCA의 다른 차량들을 계속해서 감시한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1월 FCA는 미국 법무부와 캘리포니아주에 약 8억달러(한화 약 9105억원)의 벌금부과를 합의한 바 있다. 2015년 폭스바겐의 디젤게이트 이후 여러 업체의 꼼수가 발각되고 있는 가운데 FCA 또한 이런 사실을 피해가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FCA 로고 (출처 구글)

디젤게이트의 비난이 수그러들기도 전에 또 다시 이런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하여 사법 당국의 범죄 수사는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 관련기사 ]

현대차, 8세대 신형 쏘나타..택시 모델 포기선언의 진실은?
메르세데스-AMG, 또 하나의 슈퍼 SUV를 선보이다!
수입 SUV의 중심, 랜드로버 레인지로버..2세대 이보크의 ′진화′
리스터, 노블리(Knobbly) 콘셉트 양산 계획..특징은?
폭스바겐, 순수 전기차 I.D NEO 출시 임박..가격은?
지프, 신형 ‘SUV 2종′ 출시 계획..라인업 강화
지프, 그랜드체로키 리미티드-X 20대 한정 판매..가격은 6290만원

출처 : http://www.dailycar.co.kr/content/news.html?type=view&autoId=32548
~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 기사제보/보도자료 help@dailycar.co.kr
~ 본 기사를 인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허락없는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전체 15453
   1 2 3 4 5